제110차 기침 총회
지난해 제110차 기침 총회가 전국 26개 지역에서 비대면 온라인 형식으로 진행된 모습. ©침례신문사 제공

기독교한국침례회(총회장 박문수 목사, 기침)는 제111차 정기총회를 9월 13일부터 15일까지 강원도 평창군 소재 평창한화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총회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했다. 단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일시 및 장소, 회의방법이 변경된다면 추후 공지 및 개별 통보하기로 했다.

기침은 총회 참석을 위해 총대들은 오는 24일까지 등록계를 제출해야 한다고 전했다. 기침은 "총회규약 제12조 1,2,4항에 의거해 정기총회에 참여할 가입교회 및 기관, 개인 등은 오는 24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등록계를 제출해야 한다"며 "대의원 자격은 가입교회로서 출석교인 300인까지 1인, 500인까지 2인, 그 이상은 3인으로 하되 규약 제8조 7항대로 총회비를 완납해야 한다. 각 기관은 2인, 군목·원로목사·교단총무역임자·기관장 역임자는 1인"이라고 전했다.

한편, 기침은 올해 여름에 예정됐던 침례교 다음세대 부흥을 위한 온라인 연합캠프와 PK영성캠프, PK영어연수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전면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기침 #정기총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