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
 ©Unsplash/Priscilla Du Preez

당신의 마음은 하나님께로 끌리고 있습니까? 영적인 생각을 억누를 수 없습니까? 당신은 예수 그리스도, 천국, 성경, 또는 그 밖의 하나님의 일들에 대하여 생각하는 것이 너무나 기뻐서 그런 생각에 몰입한 적이 있습니까? 진지하게 돌아보십시오. 이것이 바로 그리스도인다운 사고방식입니다.

1987년, 미네소타 트윈스의 인기 스타 커비 푸켓은 내가 어릴 적 꿈꾸던, 야구의 영웅이 되었습니다. 그는 월드 시리즈의 마지막 경기를 승리로 이끌어 팀의 우승에 결정적 기여를 했습니다. 몇 주 후에 나는 트윈스 팀의 유격수인 그레그 게인의 인터뷰 내용을 들었습니다. 게인은 그 극적인 승리 후에 선수 대기실에서 어떤 일이 벌어졌느냐는 질문을 받았습니다.

그는 선수들이 고함을 치며, 열정적으로 껴안고, 서로 머리에다 샴페인을 부었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그가 가장 인상 깊게 기억하고 있었던 것은 시상식을 10분 남겨놓고 푸켓이 놀라우리만치 조용하게 있었으며, 이를 지켜본 것이 가장 마음에 남는다고 했습니다.

게인은 시리즈 영웅에게로 발길을 돌려 옆에 앉아 조심스럽게 그 이유를 물었습니다. 이때 푸켓은 “만약 이것이 인생의 전부라면, 인생은 참으로 공허한 것이군”이라고 한탄했습니다.

하나님에 대한 생각과 영원한 것에 대한 생각을 제외한 모든 환상과 꿈은 궁극적으로 공허할 수밖에 없습니다.

도널드 휘트니 「구원의 확신」 중에서

출처: 햇볕같은이야기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풍성한묵상 #도널드휘트니 #구원의확신 #영적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