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지부장 정종훈)는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감리사 고병선 목사)에 마스크를 지원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은 마스크 전달식 진행 모습.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지부장 정종훈)는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감리사 고병선 목사)에 마스크를 지원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은 마스크 전달식 진행 모습. ©사진제공=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지부장 정종훈)는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감리사 고병선 목사)에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마스크 5천장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지원된 마스크는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과 굿미션네트워크를 통해 지역 내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은 자체적으로 진행한 바자회 행사를 통해 마련한 후원금을 강남구 내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들에 전달하는 등 지역 교회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번 전달식을 통해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 소속 박성덕 방주교회 담임목사가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 교회협력위원으로 참여하게 되어, 지역 내 취약계층 지원에 협력하고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정종훈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장은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와의 협력을 약속해주신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마스크 지원이 코로나19로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역 내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위로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기독교대한감리회 서울남연회 강남동지방 고병선 감리사는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를 통해 지원받은 마스크가 지역 내 경제적으로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큰 선물이 될 것 같다”며 “앞으로도 소속 교회들이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와 적극적으로 협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 교회협력위원회는 강남·서초·동작·관악 지역 내 교회들의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관련 문의는 굿네이버스 서울남부지부(02-569-2040)로 하면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