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 예배
©Unsplash/Anna Earl

교회 성장 컨설팅 전문가인 톰 레이너(Thom S. Rainer) 박사가 최근 자신이 운영하는 웹사이트 ‘처치앤서즈’(ChurchAnswers)에 ‘고령화된 회중을 젊게 만드는 방법 5가지’라는 제목으로 글을 게재했다.

그는 “‘처치앤서즈’가 가장 많이 받는 세가지 요청 중 하나는 ‘우리 교회 교인들이 계속해서 나이가 들어간다.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라는 질문”이라며 글을 시작했다.

이어 “많은 젊은 교인들이 다양한 이유로 떠났다. 그들은 비슷한 연령대의 교인으로 대체되지 않았다.

회중은 빠르게 고령화되고 있다”라며 “제가 대화를 나눈 한 지도자는 그의 교회가 3~4년 안에 재정적으로 버틸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 있는가? 교회 지도자들의 훌륭한 통찰을 바탕으로 실제로 하나님께서 고령화된 교회를 발전하기 위해 어떻게 일하시는지 보게 된다”라며 고령화된 교회를 젊게 만드는 5가지 방법에 대해 소개했다. 다음은 주요 내용이다.

1. 교회를 더 젊게 만들기 위해 누군가를 고용하지 말라.

일부 고령화된 교회는 직원을 추가할 재정적 능력이 있다. 그리고 그 교회 중 일부는 가정 사역자, 청소년 사역자, 어린이 사역자, 또는 세 사역자를 모두 고용하는 것이 해결책이라고 생각한다. 그것은 작동하지 않는다.

2. 연로한 성도들의 장점과 은사를 살펴보라.

한 목회자는 자신의 교회에서 노인 25명을 모았다고 말했다. 그는 간단한 질문을 했다. 청년들과 연결하기 위해 어떤 능력과 은사를 가지고 있는가? 그는 결과와 에너지에 놀랐다. 그 한 번의 만남은 노인들이 교회의 벽을 너머 복음을 전하려는 많은 노력의 시작점이 되었다.

3. 노인들이 청년들과 자연스럽게 연결될 수 있는 장소를 찾으라.

한 노인이 ESL(제2언어로서의 영어) 사역에 참여하게 되었다. 또 다른 노인은 수학 교사가 되었다. 한 노인은 3개 지역에서 패스트푸드 식당을 소유하고 있었다. 그는 자신이 고용한 십대들과 청년들과 연결될 때 매우 의도적으로 변화됐다.

4. 청년들과 가족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위해 기도하라.

한 목회자는 그가 개척한 교회의 초기 성공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들은 단순히 청년들과 연결할 수 있는 기회를 위해 기도했다. 그들이 기도 할 때 기회가 왔다. 그들은 기도하면서 그 기회에 눈을 뜨게 되었다.

5. 당신의 교회가 기회를 인식하도록 새로운 관점을 가지라.

교회 상담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소 중 하나는 새로운 관점이다. 때로는 새로운 관점이 더 많은 청년들에게 다가가도록 교회를 움직이는 패러다임이 될 수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