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쁜우리교회
부활절 현장예배에 참석해 즐거워하는 기쁜우리교회 성도들 ©미주 기독일보
미국 한인교회인 기쁜우리교회(담임 김경진 목사)가 LA 카운티의 코로나 방역 조치 완화에 따라 예배당을 개방하고 방역 수칙에 따라 부활절 예배를 현장 대면 예배와 온라인으로 드렸다.

김경진 목사는 "코로나 펜데믹으로 인해 우리 삶에 어려움과 아픔이 있지만, 부활하신 주님께서 말씀 가운데 계시고, 우리 삶을 인도하고 계심을 믿음으로 눈으로 바라보길 원한다"면서 "불안과 염려를 내려놓고 우리를 죽기까지 사랑하시는 주님을 만나고, 동행하는 삶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