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교협 유튜브 채널 ‘대학어디가TV’
대교협 유튜브 채널 ‘대학어디가TV’ ©대교협 제공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 대입 상담 센터가 올해 372명의 현직 고등학교 교사들로 대입 상담 교사단을 꾸렸다고 25일 밝혔다.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에서 추천한 교사들로, 수험생을 위한 대입 상담 서비스를 무료로 지원할 예정이다.

수험생들은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전 9시~오후 10시 사이 전화상담(1600-1615)을 통해 실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온라인 상담은 대입 상담과 전공상담까지 연중 상시 운영된다. 대입정보포털 홈페이지 '어디가'(adiga.kr)에서 '온라인 대입 상담' 게시판에 대입 관련 상담글을 남기면 답변을 받을 수 있다.

대학 입학 정보 포털서비스 '어디가'는 4년제 198개 대학, 전문대 137개 대학의 입시정보를 한곳에 모아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웹사이트다.

학생 스스로 희망 진로와 직업에 관련된 대학과 학과를 탐색할 수 있고, 대학별 학부 및 학과의 입학 정보 등을 비교·검색할 수 있다. 학교생활기록부 성적과 대학수학능력시험 점수 등을 입력하면 대학별 기준으로 성적을 진단하는 것도 가능하다.

대교협 공식 유튜브 채널 '대학어디가TV'에서는 대입 정보 포털 어디가 홈페이지를 활용한 진로 및 직업 정보 탐색 방법, 대학별 성적 분석 방법, 대입 지원 시 유의사항 등을 상세히 안내하고 있다. 특히 자주 하는 질문에 대해서는 상담사례를 바탕으로 '3분 상담' 프로그램에서 직접 답변한다.

대교협은 오는 27일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 발대식을 연다. 발대식에서는 지난해 상담 교사단 활동과 2021년 운영계획, 2022학년도 대입 전형 주요사항, 전화 상담 응대·온라인 상담 운영 안내, 대입 정보 포털 활용 방안 등을 공유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