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힐송교회
팀 더글라스 목사 부부. ©영국 힐송 인스타그램

뉴욕 힐송교회에 이어 영국 힐송교회에도 신임 목회자가 임명됐다고 영국 크리스천투데이가 20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호주 힐송 멜버른 캠퍼스에서 사역하고 있던 팀 더글라스 목사 부부가 최근 영국 힐송교회 목회자로 임명됐다고 영국 힐송교회는 SNS를 통해 밝혔다.

이들은 브라이언과 보비 휴스턴 목사 부부가 사역 일선에서 한발 물러서고 싶다고 발표한 이후 국제 지도자로 임명받은 게리 클라크 목사 부부를 대신한다. 게리 클라스 목사는 런던 힐송교회를 담당하고 있었다.

팀 목사와 니콜라 사모의 임명을 발표하면서 영국 힐송교회는 “호주에서 오는 팀 목사와 니콜라 사모, 그들의 가족을 환영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우리는 게리 클라크 목사와 케이시 사모에게 사랑과 감사를 전하며 전 세계적으로 우리 교회를 지원하는 새로운 시즌에 들어선 것을 축하한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앞으로 올 모든 것에 대해 기대하고 믿음으로 가득 차 있다. 하나님께서 올해 우리 교회를 위해 훨씬 더 많은 것을 예비하고 계신다고 믿는다”라고 했다.

힐송교회 담임인 브라이언 휴스턴 목사는 담임직 사의를 표명한 바 있다. 또 지난해 11월 뉴욕 힐송교회에서 칼 렌츠 목사가 해임당하는 등 국제적으로 힐송교회는 어려운 시기를 겪었다. 뉴욕 힐송교회에는 크리스한 제야랏남 목사가 임명됐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