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ACTS) 이사회가 9일 모임을 갖고 정흥호 총장의 직위해제를 결의했다. 총장대행에는 대학원장인 한상화 교수를 선임했다. 한 교수는 ACTS 설립을 주도했던 故 한철하 박사의 딸이다.

이사장 이장호 목사는 이날 교원 등에게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이 목사는 “그동안 사이버 대학교 IESUS, ACTS in USA, 인터넷 기사 관련 사안에 대해서 이사회는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하고 조사했다”고 했다.

이어 ”여러 가지 징계 혐의점이 현 총장에게서 발견되었지만 지난 이사회는 신중하고 엄정하게 다루어야 할 사안이므로 외부 법무감사를 받기로 결의한 바 있다”며 “오늘 이사회는 외부 법무감사팀의 보고를 청취하고 학교 감사의 의견을 구한 뒤, 사안이 엄중하다는 사실에 동의했다”고 했다.

이 목사는 “징계 절차를 개시하기 전에 한 분의 이사께서 총장께 신상 문제로 권고했지만 받아들이지 않았다”며 “이에 이사회는 교원징계위원회에게 총장 해임 의결을 요구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또 “징계 절차 중에 있는 징계 혐의자의 직위는 그 공정성을 담보하기 위해 해제할 수 있다는 관계 법령을 따라 오늘부로 총장의 직위를 해제했다”며 “아울러 총장 직무대행으로 한상화 대학원장을 선임했다”고 덧붙였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정흥호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