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블레스 이영애 화보
▲멤버십 매거진 '노블레스'에 게재된 이영애 화보 ©노블레스

[기독일보=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영애의 여전한 미모가 부러움을 사고 있다.

멤버십 매거진 「노블레스」 12월호에는 이영애의 패션화보가 실렸다.

노블레스에 따르면 이영애는 그동안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쏟아온 우리 문화 유산에 대한 생각과 한국내셔널트러스트(National Trust Korea) 홍보대사로서의 활동을 전하기 위해 역사적으로 의미가 깊은 덕수궁 중명전(서울 중구 정동길 41-4)에서 특별한 화보를 촬영했다.

이번에 공개 된 화보의 배경은 고풍스러운 덕수궁 중명전으로, 이영애의 우아함이 돋보이는 한 편의 영화 같은 이미지로 구성됐다.

노블레스 이영애 화보
▲멤버십 매거진 '노블레스'에 게재된 이영애 화보 ©노블레스

특히 화보 속 이영애는 웨스턴 부르주아적인 감성을 반영한 '구찌 2016 크루즈 컬렉션'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독자적 여성을 대변하는 캐릭터로 다양한 스타일을 선보였다.

이 같은 이영애의 패션과 미모에 누리꾼들은 "명불허전 갓영애" , "복고 여신 강림했네" 등의 부러운 반응을 쏟아냈다.

노블레스 이영애 화보
▲멤버십 매거진 '노블레스'에 게재된 이영애 화보 ©노블레스

한편, 이영애는 한국내셔널트러스트 홍보 대사 활동과 함께 전 세계 여성과 여자 어린이들의 권익 향상과 더 나은 삶을 지원하는 구찌의 글로벌 캠페인 차임 포 체인지(Chime for Change)에 아시아 최초로 자문위원단에 합류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