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만 14~18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금융 서비스 '카카오뱅크 미니(mini)' 고객들을 대상으로 하는 '10대 고객과 첫 기부 응원 캠페인'을 오는 27일까지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미니 고객이 카카오뱅크 앱에서 여러 기부처 중 하나를 골라 응원하면 카카오뱅크가 고객 응원 한 번에 1000원을 기부하는 방식이다.

10대의 다양한 관심사를 고려해 ▲위기에 처한 유기 동물 구조사업 ▲독거 어르신을 위한 따뜻한 겨울나기 용품 지원 ▲환경을 위한 플라스틱 쓰레기 줄이기 등 3곳의 기부처 중 골라 응원할 수 있도록 했으며, '응원하기'를 완료하면 친구에게 공유하여 기부를 독려하고 주변 사람에게도 알릴 수 있다.

카카오뱅크 미니는 지난 10월 출시 이후 두 달 만에 가입 고객 55만 명을 넘어섰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올해 카카오뱅크 미니가 큰 사랑을 받았는데 10대 고객이 의미 있는 기부에 동참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며 "금융 생활을 카카오뱅크와 함께 시작한 10대들이 주변 환경을 돌아보고 소외된 이웃을 살피는 출발점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상세한 내용은 카카오 기부 플랫폼 '카카오같이가치'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