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함라면 마스크 1만장 기부
익산시 함라면 교회연합회가 마스크 1만장을 기부했다. ©익산시

전북 익산시 함라면 교회연합회가 행정복지센터에 지역주민들을 위한 마스크 1만장을 전달했다고 16일 익산시가 밝혔다.

행정복지센터는 이날 후원받은 마스크 1만장을 지역주민들의 감염병 예방과 방역활동에 사용할 계획이다.

함라면 교회연합회는 다은교회, 성결교회, 신남교회, 신등교회, 신목교회, 함라교회장로회, 중앙교회, 함라교회침례회가 소속되어 있다.

교회연합회 회장인 다은교회 천민우 담임목사는“코로나19 장기화로 마스크가 삶의 필수 품목이 됐지만 아직도 부족한 곳이 많이 있다”며“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지역사회에 도움을 줄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수복 함라면장은 “전국적으로 코로나가 다시 확산되면서 확진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귀한 마스크 기부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기부자의 뜻에 따라 함라면 모든 주민에게 배부하겠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익산시 #함라면 #마스크1만장 #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