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
글로벌 스포츠 기업 아디다스는 연말을 맞아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청소년들을 위해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서울체육중·고등학교에 운동화를 기부했다. ©아디다스

글로벌 스포츠 기업 아디다스는 연말을 맞아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청소년들을 위해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서울체육중·고등학교에 운동화를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아디다스와 서울시가 함께 안전하고 쾌적한 스포츠 환경을 만들어가는 ‘서울아 운동하자’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된 것으로, 기탁된 신발은 코로나19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스포츠에 대한 꿈과 열정을 키워가고 있는 서울체육중·고등학교 재학생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아디다스는 서울시와 함께 ‘서울아 운동하자’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2017년부터 4년간 서울 시내 총 10개 지역의 낙후된 19개 체육시설을 개보수하여 서울 시민의 건강한 삶의 질 향상과 지역 내 올바른 스포츠 문화 활성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아디다스코리아 관계자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학업과 체육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위로와 격려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며 “아디다스는 ‘스포츠로 세상을 변화시킨다’는 신념을 담은 지속적인 스포츠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아디다스는 전문적인 스포츠 교육을 접하기 힘든 지역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스포츠 코칭 및 물품, 인성 교육 등을 지원하는 마이드림FC를 2013년부터 8년째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훈련에 어려움을 겪는 축구 지망생들과 서울 SOS어린이마을의 아동들에게 스포츠용품을 제공하는 등 청소년 대상의 스포츠 후원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아디다스 #운동화 #기부 #서울시 #사회공헌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