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와 대덕구 협약체결
협약식 단체사진. ©한남대

한남대학교가 대전 대덕구가 추진하는 ‘그린뉴딜 캠페인’에 동참한다.

한남대 이광섭 총장은 15일 오후 4시 대덕구청에서 박정현 구청장과 기후위기 공동대응을 위한 그린뉴딜 캠페인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주 1회 구내식당에서 ‘채식하는 날’ 운영을 통한 그린라이프 캠페인 전개, 플라스틱 사용 및 온실가스 배출 절감을 위한 '나무칫솔 사용하기', '불필요한 이메일 지우기' 등 생활 속 실천들이다.

이와 같은 일상의 작은 실천을 통해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지구환경을 지키는 일에 동참할 수 있다. 축산은 온실가스 배출에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져 주 1회 채식하기 캠페인이 시작되었으며, 이메일 지우기는 서버 저장용량을 줄임으로써 전기 사용과 탄소 배출을 저감하는 데 기여하게 된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해 지난달부터 그린뉴딜 캠페인을 벌이고 있으며, 한남대가 동참해주셔서 감사하다”며 “기후위기의 백신은 생활 속 작은 행동의 실천”이라고 말했다.

이광섭 총장은 “온실가스의 배출 원인에 대한 경각심을 갖고 저감 운동을 통해 기후위기를 극복하는데 한남대 구성원들도 적극 동참하겠다”며 “작은 실천으로 지구환경을 살릴 수 있다면 다함께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남대 #대덕구 #그리뉴딜 #협약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