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다니장로교회
프리즌미니스트리를 통해 후원물품을 전달한 베다니장로교회 ©베다니장로교회
팬데믹과 추위로 움츠려 드는 연말이지만 이웃을 향한 따뜻한 사랑 나눔은 계속되고 있다.

먼저, 베다니장로교회(담임 최병호 목사)에서 지난 8일(현지시간) 교회가 소재한 미국 마리에타 소재 캅카운티 쉐리프 오피스를 방문해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과 교도소 선교를 위해 마스크 1만장, 위생장갑 3천개, 손세정제 5백개를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프리즌 미니스트리 박동진 선교사, 베다니장로교회 최병호 목사 외 3명의 관계자이 참석했으며, 베키 웨스튼버거 소장과 직원들이 반겼다. 교도소 직원들은 코로나 사태로 사랑과 나눔의 마음이 닫힌 시기에 조건없는 사랑을 나누는 교회측에 감사의 말을 전했고, 최병호 목사는 오히려 나눌 수 있음에 감사하며, 지속적으로 교류해 갈 것을 약속했다.

같은 날, 메트로시티은행(회장 백낙영) 측은 도라빌 본점에서 노숙자 구호단체인 미션아가페(대표 제임스 송)에 후원금 3천 달러를 전달했다. 매년 은행 관계자들은 미션아가페 사역에 봉사와 후원금으로 동참해왔는데, 올해는 어려운 상황으로 직접 동참하지 못했지만 나눌 수 있어 감사하다면서 계속적인 섬김에 힘써 달라고 미션아가페를 격려했다. 또한 조중식 씨는 미션아가페 사역에 깊이 감동해 본인을 대신해 한인들의 사랑의 손길이 되어 달라고 부탁하면서 후원금 5천불을 후원하기도 했다.

제임스 송 대표는 “지난 몇 주 동안 몇몇 애틀랜타의 전 한인회장님들과 익명의 많은 후원자들이 기꺼이 후원을 아끼지 않았다”면서 감사와 기도를 부탁했다.

이외에도 미션아가페는 오는 12월 25일 호세아피드더헝그리재단과 함께 크리스마스 사랑의 바구니 나눔을 계획하고 있다.

또 다른 노숙자 구호단체인 디딤돌선교회(대표 송요셉)는 선교편지를 통해 올 한해 팬데믹으로 많은 사역이 중단되고 축소되는 어려움을 겪었지만, 하나님의 은혜로 재활센터인 뉴라이프빌리지를 클로즈할 수 있었다고 은혜를 나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