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교육부

교육부는 대한소아청소년정신의학회와 함께 23일부터 다음 달 28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울 극복을 위한 실시간 학부모 온라인 강연회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강연마다 정신과 전문의가 소아청소년정신과 임상적 사례를 바탕으로 자녀의 정신건강 문제의 발생원인, 증상, 건강한 극복법을 안내한다.

23일은 '학교 및 학습, 또래문제'를 주제로 유한익(서울우리아이 정신과) 강사가, 10월 7일은 '코로나 블루로 인한 우울증 자해 및 자살 문제'를 주제로 박준성(두드림 정신건강의학과) 강사가, 10월 14일은 '스마트폰 및 미디어 중독 문제'를 주제로 방수영(을지대병원 정신과) 강사가, 10월 21일은 '사춘기와 감염병 문제 부모의 현명한 코칭'을 주제로 서천석(행복한아이연구소) 강사가, 마지막 일정인 10월 28일에는 '우리 아이 양육 코칭(아동)'을 주제로 오은영(소아청소년클리닉) 강사가 강의를 진행한다.

교육은 유튜브로 진행되며, 참여를 희망하는 학부모들은 홈페이지(https://bit.ly/3hURmQ2)에서 사전신청하거나 당일 신청으로 참여할 수 있다.

한편 교육부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응해 코로나 우울 대응법을 담은 '감염병 대응 학교 심리방역 안내서'를 21일 학교 현장에 추가 배포했다.

안내서에는 감염병 상황에서 심리 방역 필요성, 학교 구성원 대상별 심리 방역 교육 방법 등을 담았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속에서 학교 심리 방역을 통해 감염에 대한 우울, 불안뿐만 아니라 확진자의 낙인효과에 따른 트라우마 등이 극복되기를 응원한다"고 밝혔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