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경기도가 코로나19에 따른 제약된 생활로 지친 도내 청소년들의 마음 건강을 위해 온라인 심리검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한 불안과 우울, 고립감 등으로 마음의 어려움이 있는 경우,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 직접 방문하지 않더라도 온라인상 심리검사를 실시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비용은 무료이며, 경기도 청소년 전화 1388로 문의하면 해당 시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연계를 통해 '자기보고식 청소년 행동평가척도'를 온라인상 실시할 수 있는 모바일 링크를 전송해준다. 검사 이후,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상담 전문가의 해석상담을 통해 결과를 알 수 있다.

청소년 행동평가척도(YSR) 검사는 청소년의 자기인식과 타인에 대한 태도를 바탕으로 긍정적 성격특성, 사회성 기술, 적응탄력성 및 문제행동 양상에 대한 포괄적 정보를 제공하는 검사다. 주의집중문제, 과잉행동, 우울 혹은 불안 등의 구체적인 문제들에 대한 평가도 가능하다.

경기도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온라인 심리검사뿐만 아니라 심리·정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에게 신속한 개입을 통해 문제 해결을 위한 도움을 주고 있으며, 도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맞춤형 지원사업을 지속적해서 추진하고 있다.

상담 및 문의를 원하는 도내 청소년과 보호자, 지도자는 경기도 청소년 전화 1388을 이용하면 된다. 이곳에서는 다양한 청소년 분야에 대해 365일, 24시간 무료로 전문 상담을 제공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