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다중이용시설에서 지켜야 할 에어컨 사용지침을 발표했다.
이번 지침은 여름철 에어컨 사용이 코로나19를 확산시킬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 데 따른 것이다. 코로나19는 침방울(비말)로 전파되는데 공기 중의 비말이 에어컨 바람에 날려 더 멀리 퍼질 수 있다.
지침의 핵심은 창문을 닫고 에어컨을 사용하되, 최소 2시간마다 1회 이상 환기를 하도록 한 것이다. 환기할 수 없는 밀폐시설의 경우 모든 이용자가 마스크를 써야 하고, 최소 1일 1회 이상은 소독을 하도록 했다.
감염 위험을 줄이기 위해 바람이 사람의 몸에 직접 닿지 않게 하고 바람세기도 낮춰서 에어컨을 가동해야 한다. 에어컨을 가동하는 중에 선풍기를 함께 사용하는 것은 공기 재순환을 유발하므로 가급적 자제하거나 유의해야 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