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차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ADMM-Plus)에 참석한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4일(현지시간) 한중 국방부 간 핫라인(직통전화)를 조속히 개통하기로 중국 측과 합의했다고 밝혔다.

한 장관은 이날 오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사우자나호텔에서 창완취안(常萬全) 중국 국방부장과 양자회담을 마친뒤 이같이 밝히면서 창완취완 국방부장이 먼저 얘기를 꺼냈으며 우리도 이에 호응했다고 설명했다.

국방부의 한 관계자는 "국방부 간 핫라인 설치를 위한 양해각서(MOU)가 체결되어 있고 현재 기술적 안정성을 테스트(시험)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중 양국은 지난 2008년 11월 해군과 공군의 사단 및 작전사령부급 부대에서 직통전화를 설치해 운용하고 있으며, 해군은 월 1회, 공군은 주 1회 통신망을 주기적으로 점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나라가 국방부 간에 핫라인을 설치해 운용하는 나라는 미국뿐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중핫라인 #한중국방회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