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박성민 기자] 신한은행은 대한민국 군 간부 대상으로 은행 방문 없이 스마트폰을 이용하여 대출 신청이 가능한 'speedup 모바일 군인대출'을 22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대출을 통해 5년 이상 근무 중인 군 간부는 최대 1000만원, 3개월 이상 5년 미만 근무중인 군 간부는 최대 500만원 대출 신청이 가능하며 금리는 4.31% ~ 8.11%(21일 현재) 수준이다.

이 대출은 현재 기존 은행권에서 가입 가능한 군인 대출과 달리 5년 미만의 군 간부도 대출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은행권 최초 군 간부 대상으로 모바일을 통해 ONE-STOP 대출이 신청 가능해 현장 근무 등으로 은행 방문이 어려운 군 간부들이 편리하게 대출을 이용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은행 방문이 어려운 고객군을 재발견해 서류 간소화를 통해 고객들이 편리하게 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끊임 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신한은행 #스피드업모바일군인대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