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당국은 26일 최전방 부대에 하달한 최고경계태세(1급)를 하향 조정했다.

군의 한 관계자는 이날 하달했던 최고경계태세를 "평상시보다 조금 상향된 상태로 조정했다"고 밝혔다.

군 당국은 북한군이 전날 정오부터 준전시상태 명령을 해제한 것으로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군은 최전방 부대에서 진지점령 근무를 해제하고 사격 태세를 유지하던 포병 전력도 평시 상태로 전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북도서 전방의 북한 해안포 기지에서도 포구를 닫는 모습도 관측됐다.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에서는 북한군이 지난 21일부터 AK-74 소총을 휴대하고 근무했으나 모두 권총으로 바꾼 것으로 알려졌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군경계태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