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의 기준금리가 연 1.5% 수준에서 동결됐다.

한은은 13일 이주열 총재 주재로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를 열어 기준금리를 현 수준에서 동결했다.

이번 결정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후유증을 극복하고 경기회복을 뒷받침하기 위해 지난 6월 기준금리를 내린 뒤 정부가 추가경정예산을 집행하고 있는 만큼 그 효과를 지켜보자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하지만 중국이 이틀연속 위안화 평가절하를 전격적으로 단행하면서 국제금융시장의 변동성과 불안감이 커져 연내에 한은의 기준금리 추가 인하 가능성이 남아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중국 인민은행은 지난 11일 고시환율을 전날 기준환율보다 1.86% 높은 6.2298위안으로 고시한 데 이어 12일에도 1.62% 올리는 등 위안화의 평가절하를 추진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기준금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