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6월 기준 전국 주택의 전월세 전환율(전세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용하는 비율)이 평균 7.5%로 전월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고 한국감정원이 7일 밝혔다.

지역별로는 지방(8.6%)이 수도권(7.0%)보다 높게 나타났다.

세종시가 6.3%로 가장 낮았고 서울이 6.5%, 경기 7.4%, 부산 7.9%, 대구 8.1% 등을 기록했다. 경북이 10.6%로 가장 높았다.

이 가운데 아파트는 5.7%, 연립·다세대는 8.1%, 단독주택은 9.1%로 모두 전월과 같았다.

아파트 중에서는 강원도 속초시가 10.0%로 가장 높았고 서울 송파구가 4.4%로 가장 낮았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전월세전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