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이수민 기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총무 김영주 목사) 생명윤리위원회(위원장 황문찬 목사)가 오는 5월 19일(화) 오후 2시, 서울복음교회에서 2015년 제32회 환경주일 연합예배와 녹색교회 시상식을 갖는다.

교회협은 "생명을 택하십시오!(신 30:19)"라는 주제와 "노후 원전을 버리고, 흙과 물을 살려요"라는 부제를 가지고 드리는 금번 예배의 의미를 "하나님의 아름다운 피조물들이 인간의 탐욕과 자본의 지배 가운데 고통당하고 신음하고 있는 것을 바라보며 그리스도인으로서 하나님의 창조질서를 회복하는 일은 의무이자 책임입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특히 인간의 삶을 좀 더 편하게 한다는 논리로 지금도 세계 곳곳에서 세워지고 있는 핵 발전소도 우리에게는 큰 위협입니다. 인간의 욕심과 욕망을 내려놓고 하나님께서 창조하셨던 창조질서를 한 번쯤 돌아보아야 할 때입니다."고 그 취지를 강조했다.

교회협은 1984년부터 세계환경의 날(6월 5일) 즈음을 환경주일로 정하고 회원교단과 기독교환경운동연대와 함께 환경주일 연합예배를 드려오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생명윤리위원회 #서울복음교회 #환경주일연합예배 #녹색교회시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