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전국 아파트 3.3㎡당 분양가가 전년 대비 12.9%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가 지난 9일 기준으로 올해 전국 아파트 분양실적(총 23만7697가구, 주상복합 포함, 임대 제외)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올해 전국 아파트 3.3㎡당 평균 분양가는 1153만원으로 전년 1097만원보다 12.9%인 141만원이 올랐다.

권역별로는 서울은 2164만원으로 17.7%(325만원), 인천은 1147만원으로 10.6%(110만원)수도권 1624만원(131만원), 광역시 880만원(120만원), 지방 755만원(95만원)이 올랐다.

한편, 올해 분양시장 공급물량은 지난해(18만5968가구)보다 27.8% 증가한 것으로 2000년대 들어 가장 많은 수준이다.

전국 424개 단지, 2083개 주택형 중 1순위에서 청약이 마감된 주택형은 총 958개다.

수도권은 845개 주택형 중 341개(40.4%), 광역시는 488개 주택형 중 309개(63.3%), 지방도시는 750개 주택형 중 308개(41.1%) 등이 1순위 마감됐다.

사진은 정부의 8.28 전,월세 대책과 이사철을 맞물리며 아파트 매매 및 전세 가격이 상승세로 돌아선 가운데 서울 송파구 장지동 위례신도시 모델하우스를 찾은 시민들이 견본주택을 살펴보고 있는 모습. 2013.09.06   ©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아파트분양가 #분양가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