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버라이즌 와이어리스를 통해 미국 시장에 오는 6일부터 태블릿 'LG G패드 8.3 LTE'를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LG전자는 "미국 내 가장 많은 LTE 전국망을 갖춘 버라이즌과 전략적 태블릿 사업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는데 의미가 깊다"며 "버라이즌은 G패드 8.3 LTE를 주요 전략 태블릿 모델로 선정하고 다양한 프로모션으로 판매를 늘려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G패드 8.3 LTE는 8인치대 태블릿 중에서는 처음으로 1920×1200 해상도의 풀HD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또 퀄컴 1.5㎓ 쿼드코어 스냅드래곤 600 프로세서와 4600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다.

이밖에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손쉽게 연동시키는 'Q페어' 기능이 있다. 사용자는 태블릿에서 한번의 Q페어 실행 클릭만으로 스마트폰이 테더링으로 연결돼 인터넷에 빠르게 접속할 수 있다. 스마트폰의 전화나 문자, SNS 알림 등을 태블릿에서 확인하거나 답장을 보내는 것도 가능하다.

아울러 화면을 두 번 두드리는 동작만으로 화면을 켜고 끄는 '노크온(Knock On)', 여러 개의 작업창을 동시에 실행가능한'Q슬라이드(Q Slide)', 세 손가락으로 현재 작업화면을 옆으로 밀어내고 실행 중인 다른 앱을 불러올 수 있는 '슬라이드 어사이드' 등의 기능도 갖췄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G패드8.3LTE #LG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