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재외공관장 초청 조찬기도회
극동방송이 외교부 기독선교회와 함께 28일 오전 서울 을지로 롯데호텔에서 ‘2023 재외공관장 초청 조찬기도회’를 개최했다 ©극동방송
극동방송(이사장 김장환)이 외교부 기독선교회와 함께 28일 오전 서울 을지로 롯데호텔에서 ‘2023 재외공관장 초청 조찬기도회’를 개최했다.

극동방송에서는 전 세계에서 활동하는 외교사절들의 나라의 안위와 안보를 위한 노고를 위로하고 격려하기 위해 외교부 기독선교회와 함께 조찬기도회를 준비했다.

정경화 동남아2과장의 사회를 본 기도회에선 최영삼 차관보가 대표기도를 드렸고 외교부 선교회의 특송에 이어 김효은 기후변화대사가 로마서 12장 9절부터 13절까지의 성경말씀을 봉독했다.

‘대사의 사명’이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전한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는 먼저 “재외공관장 초청 조찬기도회가 그동안 코로나와 여러 가지 사정으로 잠시 중단되었다가 5년 만에 다시 열리게 되어 기쁘다”라고 했다.

2023 재외공관장 초청 조찬기도회
극동방송 이사장인 김장환 목사가 설교하고 있다. ©극동방송
김 목사는 기독교인 공관장들에게 “각 국 현장에서 많이 힘들고 어려우실 텐데 그럴 때마다 주님 안에서 기쁨을 찾으세요. 그러면 힘이 난다. 가시는 곳 마다 예수님께서 주시는 능력으로 힘내시고 승리하시길 축복한다”고 격려했다.

이어 강대수 주 에콰도르 대사의 인도로 각국의 대사들과 외교부 직원들이 △대한민국과 북녘 땅을 위해 △주재국가와 국민들의 안위 및 발전을 위해 △한국교계를 위해 함께 기도했다.

또한 강 대사는 “우리는 대한민국의 대사일 뿐만 아니라 하나님 나라의 대사다. 성경에 나오는 다니엘처럼 각 주재국에서 주어진 일에 최선을 다하며 더 나아가 예수 그리스도의 대사가 되어 하늘소망을 전하는 대사들이 되길 바란다”며 “우리 대사들이 말과 행동 하나 하나를 예수님처럼 하고자 노력하고 힘쓴다면 그것이 곧 선교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극동방송은 “조찬기도회에 참석한 모든 이들은 이구동성으로 재외공관장들을 위한 조찬기도회를 통해 그동안 지쳐있던 마음이 새롭게 힘을 얻게 되었으며 크리스천 대사로서의 사명을 다시 한 번 재다짐하는 감동 깊은 시간이 되었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2023 재외공관장 초청 조찬기도회
이날 기도회는 조태용 주미대사, 윤여철 주영대사, 우명환 전 외교부 장관 등 전현직 대사와 외교부 직원 등 12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진행됐다. ©극동방송
한편, 재외공관장 초청 조찬기도회는 극동방송이 1995년부터 매년 주관해온 연례기도회다. 이날 조찬기도회는 조태용 주미대사, 윤여철 주영대사, 우명환 전 외교부 장관 등 전현직 대사와 외교부 직원 등 12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진행됐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