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복음세계선교회 북미총회
나성순복음교회에서 진행된 순복음세계선교회 북미총회 목사 안수식. 앞줄 가운데 이대혁 목사, 이명숙 목사 ©미주 기독일보
순복음세계선교회 북미총회(총회장 안현 목사)가 지난 5일(현지 시간) 나성순복음교회(담임 진유철 목사)에서 목사 안수식을 가졌다. 이날 안수식에서는 신임 목사 2명이 안수를 받았다.

이날 안수 받은 이대혁, 이명숙 목사는 목사 부부로, 한 날 한시에 목사 안수를 받는 은혜를 누렸다.

목사 안수식은 윤호용 목사의 사회로 이성자 목사의 대표기도에 이어 안현 목사가 "하나님이 세우신 목사입니다"(딤전1:1-2)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안현 목사는 "목사로 부르시고 택하신 하나님의 절대적인 섭리를 붙들고 목회의 길을 나아가길 바란다"며 "전능하신 창조주 하나님의 절대주권과 은혜 안에 있음을 항상 기억하며 부르심의 사명을 감당하라"고 당부했다.

안 목사는 "목사는 잘 되어도 예수님만 바라보고, 안 되어도 예수님만을 바라봐야 한다"며 "사람을 보거나 자신을 자랑하지 말고, 믿음으로 예수님을 신뢰하고 말씀으로 살아갈 때 하나님의 은혜와 긍휼과 평강이 넘칠 것"이라고 조언했다.

안수 위원으로 섬긴 선배 목회자들은 목사로서 첫 발걸음을 시작한 후배 목회자들을 마음껏 축하하며 악수례를 베풀었다.

안수자 대표로 답사한 이대혁 목사는 "하나님의 부르심의 은혜 앞에 깊이 감사를 드리다"며 "남은 생애, 한 영혼이라도 더 주님 앞으로 인도하고자 몸부림 치는 목사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안수식은 이정환 목사가 권면을, 주권태 목사가 축사를 전했으며, 김충남 목사의 축도로 마쳤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