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가주 커뮤니온교회 류진욱 목사
남가주 커뮤니온교회 류진욱 목사 ©미주 기독일보
류진욱 목사가 미국 남가주 커뮤니온교회 담임으로 취임했다.

류진욱 목사는 지난 26일(현지 시간) 진행된 취임식에서 "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사랑하는 교회"로 나아갈 것을 다짐하면서, 선교적 교회로 하나님의 나라를 확장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류진욱 목사는 한국 총신신학대학원을 졸업하고 풀러 신학대학원에서 목회학 박사를 수료했다. 현재 국제개혁대학교(IRUS)에서 교차문화학 박사 연구과정 중에 있다.

류 목사는 한국에서 서울 왕성교회와 남가주사랑의교회에서 부목사로 섬겼으며, 대구 사월교회와 구미 참사랑교회를 개척해 목회했다. 미국에서는 남가주 은혜로운교회를 개척해 섬겼으며, 남가주 커뮤니온교회의 청빙을 받아 은혜로운교회와 연합해 이번에 담임목사로 취임했다.

류 목사는 "건강한 교회, 하나님 나라 확장에 앞장서며 복음의 진리 위에 견고히 서는 교회가 되고자 한다"며 "우리의 삶에 그리스도가 주인 됨을 고백하며, 무엇을 하든 주께 하듯 이웃을 돌보는 공동체가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날 취임식은 서보천 목사(둘로스교회)의 기도의 이어 박헌성 목사(나성열린문교회)가 "부흥하는 교회"(빌1:3-6)라는 제목으로 설교하고, 김기섭 목사(LA사랑의교회)가 축사를 전했다.

박헌성 목사는 "우리를 새롭게 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 가운데, 과거의 상처와 아픔을 잊고 믿음으로 힘차게 도약할 때 교회가 부흥할 수 있다"며 "모든 일에 감사가 넘치는 성도들이 되길 바란다"고 설교했다.

김기섭 목사(LA사랑의교회)는 남가주 사랑의교회에서 류 목사와 함께 사역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류 목사는 사람들의 말에 귀 기울이는 겸손한 목회자"라고 칭찬했다. 이날 취임식은 나정기 목사(이레교회)의 축도로 마쳤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