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카운티교협
LA카운티교협 제4차 정기총회 및 대표회장·이사장 이·취임식에서 취임 소감을 전하는 강신권 목사 ©미주 기독일보
미국 LA카운티한인교회협의회(이하 엘에이카운티교협)가 지난 20일(현지 시간), 나성제일교회(담임 김성지 목사)에서 제4차 정기총회 및 대표회장, 이사장 이·취임식을 갖고 신임 대표회장으로 강신권 목사, 신임 이사장으로 김정한 목사가 취임했다.

신임 대표회장 강신권 목사는 "엘에이카운티교협의 제4대 회기가 본격적으로 출발하는데, 분과별 부서와 많은 일꾼이 필요하다. 맡겨진 임기 동안 교협의 기반을 견고히 세우는데 헌신하고자 한다"며 "미국 전체에서 더 나아가 전세계에서 가장 모범적인 교협,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교회협의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전했다.

신임 이사장 김정한 목사는 "엘에이카운티교협를 통해 엘에이 지역 교회와 커뮤니티가 예수 그리스도의 자유와 평화, 기쁨의 공동체를 이루길 소망한다"며 "새로운 성령의 역사가 천사의 도시인 엘에이에서 다시금 시작되길 소망한다"고 취임 인사를 전했다.

이날 예배는 엘리야 김 목사(엘에이카운티교협 부회장)의 사회로 박정희 목사(OC한인여성목사회 회장)의 기도에 이어 이호우 목사(OC기독교교회협의회 증경회장)가 "웃으면 복이 와요"(잠14:30)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이호우 목사는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 안에서 구원 받은 그리스도인들은 넘치는 기쁨과 감사로 살아야 한다"며 "기쁨과 웃음으로 새롭게 시작하는 엘에이카운티교협 신임원단을 축하하고 격려해 달라"고 전했다.

LA카운티교협
LA카운티교협 제4차 정기총회 및 대표회장·이사장 이·취임식 기념촬영 ©미주 기독일보
예배에 이어진 총회에서 신임 대표회장 강신권 목사는 직전 대표회장 류당열 목사에게 공로패를, 신임이사장 김정한 목사에게 취임패를 전달했다. 엘에이카운티교협 고문 변호사로는 이승우 변호사(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LA협의회장)와 박영선 변호사가 위촉됐으며, 크리스천 비전신문사 대표인 이정현 목사는 엘에이카운티교협으로부터 '자랑스런 언론인상'을 수상했다.

이날 축사는 이승우 변호사와 이정현 목사(한기총미주총회 대표회장), 임덕순 장로(전 미주복음방송 사장)가 전했으며, 세계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심평종 목사도 영상 축사를 보냈다. 이어 최학량 목사(남가주기독교교회협의회 증경회장), 진건호 목사(남가주한인목사회 회장)가 격려사를 전했다. 총회는 홍영환 목사(남가주기독교교회협의회 증경회장)의 축도로 마쳤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