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북문교회
이리북문교회가 신동행정복지센터에 장학금을 기탁했다. ©익산시

이리북문교회(담임 김종대 목사)는 지난 20일 1천여 명의 성도들이 돼지 저금통 동전을 모아 마련한 600만원을 신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북문교회는 2018년부터 5년째 교회 내 부스러기 나눔팀을 중심으로 성도분들이 동전을 모아 장학금을 마련해 신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해 오고 있다. 이번 기탁금까지 포함하면 총 2천700만원의 장학금을 기탁한 셈이다.

김종대 담임목사는“우리 교인들의 꾸준한 사랑 나눔이 코로나19로 인해 가장 큰 어려움을 겪고 있을 저소득 아동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윤경 신동장은 “2018년부터 5년 연속 장학금을 기탁 해 주심에 감사드린다”며 “성도분들이 모아주신 그 마음을 잊지 않고 우리 지역의 어려운 아동들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날 기탁 받은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1년간 가정위탁아동, 다자녀가정 등의 자녀 5명에게 매월 학업 지원비로 지원될 예정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리북문교회 #김종대목사 #장학금기탁 #익산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