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이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를 위해 희생한 참전용사 1500여명에게 5년간 생활용품과 건강기능식품을 후원한다.

LG생활건강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 일환으로 희망박스 후원사업을 통해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참전용사 가정에 나눔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6.25전쟁, 베트남전쟁 등 국가를 위해 목숨을 바친 참전용사들은 넉넉지 못한 가정 형편으로 생활고를 겪는 사례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LG생활건강은 백마고지 참전전우회, 월남 참전전우회, 6.25전쟁 유격군전우회, 인천상륙작전 참전전우회 등 1500여 명에게 2025년까지 연간 두 차례 희망박스를 전달할 계획이다.

희망박스는 샴푸, 바디워시 등 생활용품과 마스크, 손소독제 등 위생용품, 홍삼 등 건강기능식품으로 구성했다.

한편 박헌영 LG생활건강 전무는 "참전용사의 숭고한 헌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국가를 위해 희생한 분들을 예우하는 사회적 분위기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