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스마트팜 코리아 홍보물
©2021 스마트팜 코리아 홍보물
농·축·수산 지능형농장(스마트팜) 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2021 스마트팜 코리아(SFKOREA 2021)' 박람회가 오늘(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경남 최초로 개최되는 스마트팜 코리아는 경남도와 창원시 주최, ㈜KNN, ㈜제이엠컴퍼니, 비엔씨 주관이다.

한국 스마트팜 산업계를 선도하는 유망기업과 우수기업 77개 사가 참가해 ▲미래농업 ▲스마트 팩토리 설비 및 기기 ▲도시농업 ▲귀농·귀촌 ▲농축산기자재 ▲농산물·농식품 ▲포장 ▲유통·물류 등 관련 제품을 선보인다.

또 대동농기계, LS엠트론, 아세아텍 등 최첨단 농기계 생산 기업들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경남 스마트팜 혁신밸리 사업을 추진 중인 농업자원관리원을 비롯해 경남도농업기술원, 도내 18개 시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스마트팜 적용 재배 농·특산물을 선보이고, 한국스마트팜산업협회 회원사의 공동관도 마련했다.

이외도 한국농어촌공사 산하 스마트팜 수출연구사업단, 부산경상대학교 스마트팜 도시농업 혁신기술연구소, 경상국립대 스마트팜 연구센터, 전남 귀농·산·어촌 종합지원센터, 한국수산무역협회 등의 참여로 산학연 연계 협력네트워크 구축과 ICT 융복합 관련 스마트팜 시장 형성의 중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별도 마련된 발표회장에는 ▲스마트팜과 지역 기반 산업 기술 융합-울산형 스마트팜 기술 개발 사례 ▲가축 생체정보 분석 시스템 도입을 통한 효율적인 축우 사양관리 ▲스마트 알약(소에게 먹이는 생체정보인식장치)으로 이루는 6차 산업의 강화 ▲친환경 모듈러 스마트팜 시스템 및 AI(인공지능) 응용 재배기술 ▲농업 6차 융복합산업과 스마트팜 등 개최 일자별로 다양한 발표회가 준비되어 있다.

경남도 이재철 관광진흥과장은 "인구 감소와 고령화가 급격히 진행되고 있는 현재의 농업, 농촌 상황을 고려하면 스마트농업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사항인 만큼 이번 전시회가 ICT 융복합 스마트팜 시장 형성에 한층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021 스마트팜 코리아 관련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sfarm.or.kr)를 참조하거나 스마트팜 코리아 사무국(070-4866-0190)으로 문의하면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