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CK 인권센터
©NCCK 인권센터

NCCK 인권센터(이사장 홍인식, 소장 박승렬)는 에큐메니칼 공동체(한국기독청년협의회EYCK/한국기독학생회총연맹KSCF/사단법인 한국기독교민주화운동/한국기독교사회발전협회)와 함께 미얀마 민주주의와 인권회복을 위한 긴급 기자회견 및 기도회를 4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우리는 민주사회에서 정당히 보장받아야 할 시민의 권리를 참혹하게 짓밟히며, 민주와 인권을 위해 처절히 투쟁하고 있는 미얀마 민중들과 함께 군부독재가 종식되고 민주와 인권이 실현되는 그날까지, 끝까지 뜻을 함께 하는 한국의 모든 그리스도인들과 함께 연대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이날 순서는 1부 기자회견과 2부 목요기도회로 진행되며 오는 4일 오후 1시 한국기독교회관 1층 정문 앞에서 열린다. 한국기독청년협의회(EYCK), 한국기독학생회총연맹(KSCF), 사단법인 한국기독교민주화운동, 한국기독교사회발전협회,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인권센터가 주관하고,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국제위원회가 후원한다.

1부 기자회견은 박승렬 목사(인권센터 소장)의 사회로 시작하며 (사)한국기독교민주화운동이 인사말을 하고, Pakip Thangpu 목사(한신대신학대학원 에큐메니칼 과정 미얀마 학생), 하성웅 목사(한국기독청년협의회EYCK 총무), Sippachai Kunnuwong 님(성공회대 아시아비정부기관 전공 태국 학생)이 발언한다. 도임방주 사무국장(한국기독학생회총연맹KSCF), 김민지 목사(NCCK인권센터 사무국장)이 성명서 발표를 한다.

2부 목요기도회는 김기리 사제(성공회교무원 국장, NCCK국제위원)가 인도하고, 신복현 목사(한국기독교사회발전협회 사무총장)가 대표기도하며 안재웅 목사(사단법인 한국기독교민주화운동 이사장)가 설교한다. 이후 미얀마 민주와 인권회복을 위한 중보의 기도에 파니 님(세계기독학생회총연맹 아시아태평양 지역WSCF AP 코디), 박찬영 간사(한국기독청년협의회ECYK)가 참여한 후 홍인식 목사(인권센터 이사장)의 축도로 마무리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NCCK #인권센터 #미얀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