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세군보도자료]금융기업과 함께하는 추석 나눔소식 전해드립니다.
지난해 추석 구세군이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재래시장을 방문, 물품을 구입해 다시 소외계층에게 나눴다. ©구세군

구세군 한국군국(사령관 장만희, 이하 구세군)이 8일 서울 서대문구 소재 구세군빌딩 1층에서 설 명절을 맞아 이웃을 위한 ‘나눔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세군은 “매년 설 마다 다양한 복지시설의 생활자들과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나눔활동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올해는 17개의 복지시설의 생활자들과 소외계층이 풍성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4,000kg 상당의 쌀과 돈육세트를 전달한다”고 했다.

이번 설 나눔은 올해로 10년째를 맞는 ‘금융권과 함께하는 아름다움 나눔’을 통해 마련됐으며, NH농협은행의 지원으로 돈육 농가를 살리기 위한 캔햄(돈육)세트를 함께 나눌 예정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구세군 #설맞이나눔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