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혁신파크 LH 일자리연계주택 협약체결식
캠퍼스혁신파크 LH 일자리연계주택 협약체결식 사진. ©한남대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및 대학이 협력해 대학 내에 도시첨단산업단지를 조성, 지역 혁신 생태계의 거점으로 운영하는 ‘캠퍼스혁신파크’ 조성 사업이 본격 착공됐다.

한남대(총장 이광섭)는 7일 오후 1시 30분 ‘캠퍼스혁신파크 선도사업 착공기념식’과 ‘LH 일자리연계주택 협약체결식’을 개최했다.

한남대 정문 옆 캠퍼스혁신파크 부지에서 열린 이날 착공식에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국토교통위원회 박영순·강준현 국회의원, 허태정 대전시장, 박정현 대전대덕구청장, 장충모 LH 부사장, 이광섭 한남대 총장 등이 참석했다.

한남대는 교육부, 중소벤처기업부, 국토교통부가 공동 추진한 캠퍼스혁신파크 선도사업에 선정된 3개 대학(한남대, 한양대 에리카캠퍼스, 강원대) 가운데 가장 먼저 착공식을 가졌으며, 국내 최초의 캠퍼스 내 도시첨단산업단지를 건설하게 된다. 이날 착공식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진행됐고, 참석인원을 최소화했다.

한남대 캠퍼스혁신파크는 2022년까지 총면적 31,000여㎡ 규모로 조성되며, ‘산학연 혁신허브동’(연면적 22,300㎡)에 정보통신, 문화콘텐츠, 바이오기술 등의 250여개 기업을 입주시키고 1,500여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게 된다.

또한, 입주기업 종사자 및 대학생의 주거안정을 위해 행복주택(150호 예정) 및 각종 편의시설을 조성할 계획이다. 한남대와 LH는 이날 착공식에 앞서 ‘일자리연계주택 협약 체결식’을 가졌다.

한남대 이광섭 총장은 착공식에서 “캠퍼스혁신파크는 4차 산업혁명의 전초기지로서 지역 혁신성장의 거점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기업 성장과 일자리 창출, 대학 혁신역량 강화 등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은 “캠퍼스혁신파크를 통해 대학 캠퍼스가 청년의 일터이자, 삶터, 그리고 배움터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며 “업무영역이 서로 다른 3개 부처가 힘을 합친 만큼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들어 내는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캠퍼스혁신파크는 대학의 유휴부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한 후 단지 내 기업입주시설을 지원하고 정부의 산학연협력, 기업역량강화 사업을 집중하는 신개념 프로젝트이다. 지난해 전국 32개 신청대학 중에서 한남대 등 3개 대학을 선도대학으로 선정했으며, 올해 10월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까지 마쳤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비롯한 이광섭총장, 허태정 대전시장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비롯한 이광섭총장, 허태정 대전시장 등은 행사에 앞서 56주년 기념관 1층 로비에 마련된 산학협력전시관을 둘러보고있다. ©한남대
한남대 캠퍼스혁신파크의 본격 착공을 알리는 시삽식
한남대는 7일 오후 1시30분 캠퍼스혁신파크 선도사업 착공기념식을 갖고 캠퍼스혁신파크의 본격 착공을 알리는 시삽식을 가졌다. ©한남대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남대 #김현미장관 #이광섭총장 #허태정시장 #캠퍼스혁신파크 #착공기념식 #LH일자리연계주택협약체결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