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예수님의 10가지 명령』
도서『예수님의 10가지 명령』

회개는 인간이 주도하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가 의지적으로 회개해서 올바르게 회개한 적이 있을까요? 인간은 절대 그럴 만큼 괜찮은 존재가 아닙니다. 인간만큼 끔찍하고 질긴 존재도 없습니다. 우린 절대로 스스로 각성하여 하나님께 온전히 회개한 적이 없습니다. 진짜 참된 부흥, 진짜 참된 회개는 하나님이 주도하시는 회개입니다.
송태근, <예수님의 10가지 명령>

도서『딸아, 너는 나의 보석이란다 다이어리북』
도서『딸아, 너는 나의 보석이란다 다이어리북』

나의 보석, 내 딸아 나의 때를 기다려라. 너를 위한 나의 꿈들은 네가 꿈꿀 수 있는 것보다 훨씬 크다는 것을 믿어라. 나의 축복의 때를 끈기 있게 기다리면 너는 더 멀리 달릴 수 있고 더 높이 날 수 있다. 지금 내게로 가까이 와라. 이 기다림의 시기가 너에게 가장 좋은 보상을 선사할 것이다.
세리 로즈 세퍼드, <딸아, 너는 나의 보석이란다 다이어리북>

도서『지상명령 바로알기』
도서『지상명령 바로알기』

예수님은 제자들의 결단만을 원하시는 것이 아니다. 제자들 자신을 원하신다. 예수님은 성경의 가르침대로 사는 사람들을 원하신다. 마태복음 28장에 나오는 예수님의 최종 명령을 다시 보자. 가서 사람들을 제자로 삼고, 세례를 주고, 내가 명한 모든 것을 가르치라는 명령이다. 그뿐인가? 그렇지 않다. 제자들에게 주신 예수님의 마지막 명령은 정확히 이렇다.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
마크 데버, <지상명령 바로알기>

도서『믿는 자에게 현재의 고난은 변장된 축복』
도서『믿는 자에게 현재의 고난은 변장된 축복』

성경에 보면 강도 만난 자에게 사마리아인이 모범을 보였습니다. 또 예수께서 “이에 대야에 물을 떠서 제자들의 발을 씻으시고 그 두르신 수건으로 닦기를 시작하여 시몬 베드로에게 이르시니 베드로가 이르되 주여 주께서 내 발을 씻으시나이까”(요 13:5-6)라며 황공해하였습니다. 당시 남의 발을 씻기는 일은 노예들의 일이었습니다. 하나님이신 주님이 노예처럼 낮아진 것입니다. 예수님은 “인자가 온 것은 섬김을 받으려 함이 아니라 도리어 섬기려 하고 자기 목숨을 많은 사람의 대속물로 주려 함이니라”(막 10:45)고 하시면서 창조주이신 그가 피조물의 모습으로 오신 목적을 말씀해 주셨습니다. 자비와 선행은 구원을 받기 위한 수단이 아니라, 잘 익은 과일에서 향기가 나듯이 진짜 구원에 합당한 믿음을 가진 자의 인격이요 성품입니다.
유종호, <믿는 자에게 현재의 고난은 변장된 축복>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