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학교 캠퍼스 혁신파크 현상설계공모 당선작 이미지
한남대학교 캠퍼스 혁신파크 현상설계공모 당선작 이미지 ©한남대

한남대학교(총장 이광섭)는 지난달 28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주관으로 실시한 한남대 캠퍼스혁신파크 산·학·연 혁신 허브동 건축설계 공모결과 ㈜성현종합건축사사무소와 ㈜지엔엠건축사무소가 컨소시엄으로 응모한 작품이 최종 당선작으로 선정됐다.

설계공모 당선작은 부지이용의 효율성과 건축계획의 예술성과 작품성, 건축 공간 계획의 적정성과 특화계획, 사업성 부문 등에서 모두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한남대 캠퍼스혁신파크는 건축설계공모 당선작을 바탕으로 3~4개월에 거쳐 세부설계가 진행되며, 도시첨단산업단지 부지 조성과 발맞춰 내년 상반기 착공에 돌입한다.

허브동에는 창업 및 중소기업 입주공간과 1인 콘텐츠 창작 스튜디오를 비롯해 4차 산업혁명 융합 실증체험센터, 메이커 스페이스, 테크샵, 엔지니어링센터(ERC), 리빙랩 등 첨단 기업지원시설이 들어선다.

한남대 캠퍼스혁신파크는 2020년 하반기 약 31,140㎡ 부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전환하고 2023년 상반기에 연면적 22,300㎡의 산·학·연 혁신허브동이 들어서며 250개 기업 입주, 1,500개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산업생태계 구축에 나설 전망이다.

한남대는 최근 혁신도시 신청 지역인 대덕구 연축지구와 대전역 지구의 중심지로서 인근 오정동 도시재생사업단지와 대전 산업단지 등과의 연계를 통해 지역개발과 산업발전의 시너지 중심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광섭 총장은 “국토부, 교육부, 중기부 등 정부부처,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유관기관, 대전시와 대덕구 등 자치단체 및 테크노파크, 대덕 연구개발특구, 대전 산업단지 등 지역 혁신 주체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캠퍼스혁신파크를 지역 혁신성장의 엔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