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인 이희호 여사가 다음달 5~8일 항공편으로 북한을 방문키로 했다.

김성재 이사 등 김대중평화센터 관계자 5명은 6일 북한 개성에서 맹경일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부위원장 등 북한측 관계자들과 만나 이 여사 방북 관련 추가 실무협의를 갖고 이 같이 정했다.

김 이사에 따르면 김정은 조선노동당 제1비서가 육로가 아닌 항공편 방문을 제안했다. 다만 이 여사와 김정은 간 회동 여부는 미지수다.

이 여사는 방북기간 중 평양 백화원 초대소에서 머물며 평양 산원어린이보육원과 묘향산 등지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부는 김대중평화센터측의 보고서 내용을 확인한 뒤 승인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희호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