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한길 대표와 새정치연합 안철수 중앙운영위원장이 8일 '한국 여성의 날' 기념 행사에 동반 참석해 "새정치는 여성과 함께 시작한다"고 외쳤다.

김 대표와 안 위원장이 이날 함께 행사에 참석한 것은 지난 2일 제3지대 신당 창당을 선언한 뒤 처음이다.

김 대표와 안 위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청계광장에서 열린 2014 3·8세계여성의 날 기념 제30회 한국여성대회 '점프, 뛰어올라 희망을 찾자!' 행사에 함께 참석했다.

김 대표는 이날 행사에서 "여성이 행복하지 않으면 가정, 국가 모두 행복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며 "여성이 행복한 사회, 다 같이 행복한 양성평등 사회를 만드는 데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안 위원장도 "여성의 지위가 제대로 설 때 그 사회의 품격을 나타낼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열심히 해보겠다. 열심히 만들어 보겠다"고 다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김-안동반나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