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달식 사진
굿네이버스 경기중부지부는 경기도 안산시에 위치한 안산 부곡초등학교 (교장 구본이)와 함께 ‘100원의 기적’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굿네이버스 경기중부지부 제공

굿네이버스 경기중부지부(지부장 양재명)는 경기도 안산시에 위치한 안산 부곡초등학교 (교장 구본이)와 함께 ‘100원의 기적’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100원의 기적’은 우리나라에서는 매우 적은 가치의 화폐지만 저개발국가에서는 아동 한 끼 식사를 선물할 수 있는 데서 착안한 굿네이버스 대표적인 소액기부 캠페인으로, 협력을 통해 나누는 삶을 실천하는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자 마련한 나눔 실천 활동이다.

구본이 안산 부곡초등학교 교장은 “아동들이 협력을 통해 나누는 삶을 배우고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나눔을 배우며 사랑을 실천하는 아동들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전했다.

양재명 굿네이버스 경기중부지부장은 “지구촌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나눔을 실천해준 안산 부곡초등학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굶주림 없는 세상, 더불어 사는 세상을 위해 앞장서는 굿네이버스가 되겠다”고 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굿네이버스경기중부지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