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약식 사진
사랑의열매가 신한금융그룹 및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와 ‘지역아동센터 냉난방기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랑의열매 제공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회장 조흥식)가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 및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이사장 남세도)와 ‘지역아동센터 냉난방기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2일 서울시 중구 사랑의열매 명예의전당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신한금융그룹 안준식 브랜드홍보부문장, 사랑의열매 황인식 사무총장,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최선숙 사무총장 등 관계자들이 함께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방학 중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아동의 수와 이용시간은 증가했지만, 전기료 등 공공요금 인상과 물가 상승으로 센터의 운영 부담은 지속적으로 높아졌다. 이용 아동 수에 따라 지원을 받아 운영하지만, 좋은 환경을 제공하기엔 부족한 실정이다.

사랑의열매와 신한금융그룹,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는 매년 반복되는 폭염과 한파에 대비해 지역아동센터의 냉난방기 이용 부담을 낮추고자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신한금융그룹은 3년간 총 9억 원을 지원하며, 사랑의열매와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와 협약을 통해 지역아동센터 369여 개소의 노후화된 냉난방기를 고효율(1등급) 가전으로 교체할 계획이다. 신형 인버터 고효율 가전으로 교체해 전기료를 절약하고, 센터 이용 아동들이 적정한 온도에서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안준식 브랜드홍보부문장은 “우리 지역사회의 아이들이 겨울에는 한파로, 여름에는 폭염으로 힘든 계절을 보내지 않기를 바란다”며 “신한금융그룹은 아이들의 밝은 미래를 위해서 적극적으로 노력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랑의열매 황인식 사무총장은 “전기료 걱정에 냉난방을 제대로 이용하지 못하는 이웃들이 많다. 생존이 걸려있는 만큼 우리 모두의 관심이 절실히 필요하다”며 “자라나는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사랑의열매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사랑의열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