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결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해외취업 OJT 프로그램 운영
성결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해외취업 OJT 프로그램 포스터. ©성결대 제공

성결대학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꽁꽁 얼어붙었던 해외 채용시장의 길잡이가 되어 줄 해외 취업 OJT (On-the-Job-Training) 프로그램을 재학생 및 지역 청년을 대상으로 오는 7월 4일~18일 2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해외 취업 OJT는 해외 취업의 전반적인 이해 및 주요직무의 핵심역량과 업무 노하우를 파악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해외 취업의 초점을 맞추고자 재학생들의 수요조사를 기반으로 프로그램의 전반적인 틀을 기획하였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수년간 정체되었던 해외 취업 시장의 활기를 불어넣어 줄 수 있을 것이라 프로그램의 기대감을 높였다.

2022학년도 해외 취업 OJT 프로그램은 재학생들이 해외로 취업 시 가장 원하는 직무 6개 (IT/SW, 서비스, 마케팅/광고, 무역/유통, 경영/사무, 미디어)로 나눠 운영되며, 국가별 입사지원서(영문 / 중국어 / 일본어) 작성법과 해외 취업 면접 관련 특강과 같은 구직역량을 쌓을 수 있는 교육을 통해 다양한 국가 및 직무로 취업을 원하는 학생들이 글로벌 역량을 향상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기획하였다.

성결대 진성아 대학일자리개발처장은 “교육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실제 해외기업의 현직 경험이 있는 전•현직자 강사를 직무별로 배치하여 재학생들이 해외 취업을 위한 지식을 함양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교육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성결대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해외취업 #OJT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