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이성광 교수
이성광 교수 ©한남대

한남대가 운영하는 ‘데이터과학’분야 공개강의가 박사급 연구원들의 수강이 이어지고 있다.

화학과 이성광 교수는 지난 2019년 2학기부터 ‘바이오화학 데이터과학’ ‘바이오화학정보개론’ 을 공개강의로 개설해 운영하고 있으며, 3년째 정부출연연구소, 기업, 공기업, 박사급 대학교수 등 60여명의 전문가들이 수업을 수강하는 등 4차산업혁명을 대비하기 위한 유용한 분야로 각광을 받고 있다.

이 과목들은 바이오와 화학, 데이터과학에 대한 실제 실습과 강의를 겸비한 공개강의이며 학생들은 개별전공과 관련 없이 컴퓨터수학, 통계학을 기반으로 개별 세부전공과 정보학, 데이터과학을 접목하는 전공밀착형 마이크로디그리(최소한의 학위) 교육과정을 수강할 수 있다. 당초에는 한남대 학부생들을 대상으로 개설한 강의였고, 공개된 수업이 외부전문가들의 요청에 의해 유료수강으로 이어지고 있다.

지난 2019년 첫 학기에는 한국화학연구원 석·박사 연구원 9명이 수강한데 이여, 2020년 2학기에는 한국과학기술연구원,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한국가스공사, 대검찰청, 대기업, 기업연구소, 대학교수 등의 전문가 24명이 수강했다. 올해 1학기에 개설된 ‘바이오화학정보개론’과 2학기 ‘바이오데이터과학’과목에 한국화학연구원 등 정부출연연구소와 화학기반기업체 전문가 44명의 외부전문가 수강신청이 잇따랐다.

이 수업들은 데이터과학을 전공하지 않은 이공계열 종사자들이 데이터과학을 프로그래밍이 아닌 프로그램을 통해 이해하고 수행할 수 있어 타 데이터과학분야와 차별성을 갖고 있다. 공개강의는 한남대 ‘러닝X’ 시스템을 통한 온라인강의로 진행되며 공간제약이 없어 데이터과학이 필요한 일반인들의 강의 수요가 잇따르고 있다.

지역대학에게 ‘평생교육’ ‘재교육‘의 역할이 강조되고 있는만큼 한남대가 운영하는 외부공개강의는 앞으로 대학의 변화방향을 제시하고 있다는 평가다.

이성광 교수는 “일반인에게 공개되는 강의여서 강의의 객관성과 전문성을 유지하기 위한 강의자료의 질적수준을 향상하게 된다”며 “전문적인 내용을 일반인들도 이해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례나 교육이해도를 높이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여 손쉽게 데이터과학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호응이 높았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성광 교수 수업 파일
이성광 교수 수업 파일. ©한남대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성광교수 #데이터과학 #공개강의 #화학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