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기 목사
김홍기 목사
미국 아틀란타한인연합감리교회 임시담임으로 한국의 감리교신학대학교 제12대 총장을 지낸 김홍기 목사가 파송됐다.

연합감리교회(UMC) 북조지아연회에 따르면 김 전 총장은 19일(현지시간)부터 담임 정직처분을 받은 김세환 목사 대신 임시담임직을 수행하게 된다.

김 전 총장은 감신대 학부과정과 연세대 신대원 과정을 마치고, 미국 드루대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1992년부터 감신대 교수로 재직해 2008년부터 4년간 감신대 12대 총장을 역임했다. 김 전 총장은 아이오와주, 매사추세츠주 등에서의 이민교회 목회경험도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