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동평화협상 트럼프
    트럼프 “예루살렘은 이스라엘 수도”… ‘중동 평화 협상안’ 발표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요르단강 서안 지구에 대한 이스라엘의 주권을 인정하는 '중동 평화 협상안'을 지난 28일(현지시간) 발표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이 협상안은 워싱턴 D.C.를 방문 중인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와의 정상회담 후 발표된 것으로 트럼프 대통령은 특히 "예루살렘은 분리되지 않고 이스라엘의 매우 중요한 수도로 남을 것"이라고 했다. ..
  • france 24 바그다드 이라크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프랑스 구호 활동가 4명 실종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프랑스 비정부기구 자선활동가 4명이 실종됐다. 29일(현지시간)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는 '프랑스24'라는 현지 언론을 인용해 지난 20일(현지시간) 바그다드 프랑스 대사관 근처에서 이들이 실종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지난 24일 '중동의 크리스천들'(Christians of the Middle East) 대표인 벤자민 블랜차드(Benjamin Blan..
  • 나이지리아 기독교인 여학생 리아 샤리부. 그는 예수를 부인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여전히 보코하람에게 붙잡혀 있다.
    납치된 기독교 소녀, 보코하람 지휘관 아이 낳았나?
    나이지리아 북동부 테러 단체인 보코하람에 의해 납치됐던 10대 기독교 소녀 레아 샤리뷰(Leah Sharibu)의 가족이 자신들의 딸이 보코하람 지휘관의 아들을 낳았고 이슬람교를 받아들이도록 강요받았다고 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샤라 리포터(Sahara Reporters) 뉴스를 인용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그러나 이 가족의 대변인이자 조스대학(the Un..
  • 남수단
    “이슬람 원리주의자 추정 용의자들, 교회 세 곳 불태워”
    이슬람 원리주의자들로 추정되는 용의자들이 수단 남동부 블루 나일 주에서 얼마 전 교회 세 곳을 불태웠다고 27일(현지시간)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CP는 월드 워치 모니터(World Watch Monitor)의 보도를 인용해 타다몬 지역에 속한 수단 인테리어 교회를 비롯해 로마 가톨릭 교회와 정교회 건물이 이 화재로 전소됐다고 밝혔다. 모닝스타뉴스에 따르면 지난해 ..
  • 프란치스코 교황
    프란치스코 교황 “내가 아브라함의 후손”
    프란치스코 교황이 25일(현지시간) 이라크의 바르함 살리흐 대통령에게 자신이 아브라함의 후손임을 증명하는 이라크 신분증을 원한다고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26일 AP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구약성경 창세기에 등장하는 아브라함은 ‘믿음의 조상’으로 유대교의 출발점이 된다. 신구 기독교와 이슬람 모두 유대교를 모태로 하고 있다. 교황이 아브라함을 언급한 것은 가톨릭의 기독교 정통성을 강조하기 ..
  • 나이지리아 안디미 목사
    “나이지리아 정부, 기독교인 보호에 의지 갖고 있나?”
    나이지리아 기독교협회(CAN)가 보코하람에 의해 참수된 것으로 알려진 현지 목회자와 관련, 나이지리아 정부에 답변을 요청하고 3일간 기도와 금식에 들어가기로 했다고 22일(현지시간)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참수 소식이 전해진 후 CAN은 나이지리아 북동쪽에서 보코하람과 이슬람국가(IS)의 기독교들을 향한 공격과 납치를 방치하고 있는 정부에 대해 비판 성명을 발표했다. ..
  • 이란 국기
    “체포된 이란 기독교 개종 운동가의 안전 우려”
    최근 테헤란에서 일어난 반정부 시위 장소에서 체포된 이란 기독교 개종 운동가의 안전에 대한 우려가 국제적으로 제기되고 있다고 21일(현지시간)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이란의 인권 옹호지인 HRANA(The Human Rights Activists News Agency)는 개종 이후 '마리아'라는 이름을 사용하고 있는 21세의 기독교인 파테메 모하마디(Fate..
  • 나이지리아 목사 처형
    “나이지리아 보코하람, 하나님 찬양했던 목사 처형”
    나이지리아 무장세력인 보코하람이 몸값을 요구하기 위해 만든 영상에서 하나님을 찬양했던 현지 목사가 처형되었다고 21일(현지시간)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이에 국제 인권 운동가들이 이를 비난했다. 보도에 따르면 라완 안디미(Lawan Andimi) 목사는 지난 1월 3일 미치카에서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의 공격으로 인해 실종됐었다. 이후 온라인에 뜬 영상에서 안디미 목사가 ..
  • 알샤바브
    “소말리아 이슬람 무장세력 총격에 기독교 교사 3명 사망”
    소말리아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 세력인 알샤바브(al-Shabaab)에 의해 케냐의 초등학교 교사 3명이 살해당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16일(현지시간) 영국 크리스천투데이가 보도했다. 동부 케냐 가리사(Garissa) 현에 위치한 이 학교에서 지난 월요일(현지시간) 총기 난사 사건이 일어났으며 현지 경찰서와 통신 장비 등도 공격을 받았다. 국제 기독교 연대(ICC)에 따르면 3명이 이 사고로 인..
  • 이슬람 원리주의 테러단체인 이슬람국가(IS)의 서부아프리카 지부(ISWAP)에서 나이지리아에서 활동하던 기독교 구호 사역자들 11명을 살해했다. 일부 언론 보도에서는 이들이 10명을 살해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실제로는 10명을 참수하고, 1명은 총살했다.
    IS, 성탄절 맞아 나이지리아서 기독교인 10명 참수, 1명 총살
    이슬람 원리주의 테러단체인 이슬람국가(IS)의 서부아프리카 지부(ISWAP)에서 나이지리아에서 활동하던 기독교 구호 사역자들 11명을 살해했다. 일부 언론 보도에서는 이들이 10명을 살해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실제로는 10명을 참수하고, 1명은 총살했다. 뉴욕타임스 등에 따르면, 이들은 미군이 IS 최고지도자였던 바크르 알 바그다디(Bakr al-Baghdadi)와 그의 대변인을 살해한 것에..
  • 케냐 가리사 대학
    이슬람 신앙고백 거부한 케냐 기독교인 11명 살해 당해
    케냐에서 샤하다로 알려진 이슬람 신앙고백을 거부한 기독교인들이 적어도 9명 이상 살해당했다. 9명은 살해당했고, 2명은 실종 상태이지만 이들 역시 살해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샤하다는 "알라 외에 다른 신이 없고 무함마드는 알라의 사도"라고 고백하는 이슬람 신앙고백이다...
  • 국내외 NGO 단체, '인권 외면' 문재인 대통령에 공개서한
    국내외 NGO단체들와 10명의 개별 인사들이 16일 한국 정부가 북한의 심각한 인권 상황을 외면하고 있다면서 정부의 적극적인 노력을 촉구하는 공개서한을 문재인 대통령 앞으로 보냈다. 1969년 KAL기 납치피해가족회와 북한인권시민연합, 전환기정의워킹그룹, 국제앰네스티 등 22개 국가에서 활동하는 66개 NGO는 이날 '북한 인권상황에 대한 대한민국의 입장에 관하여'라는 제목의 서한에서 현재 ..
  • IS가 산 채로 세 번이나 불태웠지만 살아남은 이라크 기독교인 남성
    현대판 다니엘 세 친구의 기적... IS가 산 채로 세 번이나 불태웠지만
    가히 현대판 다니엘의 세 친구의 기적이라 할 놀라운 일이 일어났다. 성경 다니엘서에서 바벨론에 포로로 끌려간 다니엘의 세 친구는 느브갓네살왕의 금신상에 절하는 명령에 거부, 평소보다 7배나 뜨겁게 달군 풀무불에 던져졌지만, 머리털도 그을리지 않고 불 탄 냄세도 없이 풀부물에서 살아난 기적이었다. 그리고 그 풀무불에는 느브갓네살왕이 집어넣지 않은 한 명이 더 있었다. 그런데 이라크의 한 기독교..
  • 댄 주스터 티쿤 미니스트리 인터내셔널(Tikkun Ministries International) 대표
    기독교는 이미 공산주의를 이겼다... 남은 적은 이슬람과 세속적 상대주의
    사회주의, 공산주의에 대한 공포가 한국을 여전히 사로잡고 있다. 하지만 댄 주스터는 기독교는 이미 공산주의를 이겼다고 말한다. 그리고 기독교의 최대 적은 이슬람과 세속적 상대주의라고 주장한다. 그의 주장의 근거는 무엇일까? 그는 예수를 그리스도로 믿는 메시아닉 유대인으로, 미국과 이스라엘에 근거를 둔 유대인 크리스천 교단인 티쿤 미니스트리 인터내셔널(Tikkun Ministries Inter..
  • GCK 이호택 대표
    스마트폰과 패셔너블한 옷…제주 난민은 가짜? "아니다"
    여전히 제주 예멘 난민 사태는 꼬여있는 실타래 같다. 한편에는 불법 이주 목적을 가진 예멘인을 당장 본국으로 송환시켜야 한다고 주장한다. 그들은 독일, 영국 등 유럽 이주 정책의 실패 사례와 무슬림이 주도한 각종 테러 사건을 열거하며, 반 이슬람 정서를 내걸고 있다. 다른 한편에서는 예멘 난민도 하나님 형상으로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 이화여대
    한땀한땀 뜨개질 한 '이화여대생'의 정성, 고스란히 아프리카 여아들에게 전달
    지난 19일 이화여자대학교는 국제구호개발NGO월드비전에 개발도상국 여자 아이들의 기본 권리 보호를 위한 후원금 1천만 원을 전달했다. 월드비전에 전달된 후원금은 이화여자대학교 채플 수강생과 이화여자대학교 대학교회 및 교목실 다락방전도협회 관계자들이 모았다. 이는 가난한 환경과 여성이라는 이유로 고통 받는 개발도상국 여아를 보호하기 위해 마련됐다...
  • 영국 맨체스터의 콘서트장 폭탄테러
    올해도 어김 없이 테러로 얼룩진 '라마단'
    이슬람교의 금식기간인 '라마단' 종료일(25일)을 사흘 앞둔 22일 전 세계 곳곳이 잔혹한 테러로 얼룩지고 있다. 이른바 '피의 라마단'이다. 올해는 라마단 시작을 닷새 앞둔 지난달 22일(이하 현지시간)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 추종자의 자살폭탄 테러로 그 시작을 알렸다. 이날 영국 맨체스터 공연장에서는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의 콘서트 도중 테러가 발생해 어린이 포함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