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점프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저소득 장애청소년 운동선수 지원사업 ‘점프’ 대상자를 모집한다.

밀알복지재단은 “KB국민카드와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의 후원으로 진행중인 ‘점프’는 저소득 장애인 운동선수들이 재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체육활동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라며 “대상자로 선발되면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10개월간 운동장비, 레슨비, 훈련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개인은 300만 원, 단체는 450만 원까지 지원한다. 개인 11명과 2개 단체(팀)를 선발할 예정”이라고 했다.

이어 “지원 자격은 개인의 경우 대한장애인체육회에 등록된 만 14세~24세의 선수로, 중위소득 80% 이하인 저소득 선수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며 “단체의 경우 만 24세 이하의 선수로 구성된 팀으로, 개인전이 없는 종목이며 소속 선수의 50% 이상이 저소득층으로 구성된 팀이어야 한다. 지원기간 내 전국체전 대회 참가 예정인 선수는 우대해 선발할 예정”이라고 했다.

지원 희망자는 오는 29일까지 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miral.org) 공지사항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이메일([email protected])로 접수하면 된다. 서류심사 통과 시 2월 중 면접이 진행되며, 최종 발표는 2월 말 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계획이다.

한편, 밀알복지재단은 미술과 체육 분야에 재능 있는 장애청소년들을 지원하고자 2014년부터 발달장애청소년 미술교육지원사업인 ‘봄(Seeing&Spring) 프로젝트’와 저소득가정 장애청소년 운동지원사업인 ‘점프’ 사업을 펼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밀알복지재단 #점프지원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