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목회계획 컨퍼런스
©21C목회연구소

21C목회연구소가 주최하고 새에덴교회가 후원하는 ‘2021 목회계획 컨퍼런스’가 오는 30일 오전 10시 한국교회 100주년 기념관에서 열린다.

이번 컨퍼런스는 ‘코로나19 교회 세움의 방향과 전략 매뉴얼’을 주제로 열리며 김두현 소장(21C목회연구소)의 코로나 시대의 목회 매뉴얼과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 담임)의 실전 목회전략을 통해 2021년 교회 세움의 희망을 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1C목회연구소 측은 “한국교회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돌이킬 수 없는 충격으로 모든 것이 셧다운 된 상황이다. 이러한 코로나 사태 과연 목사는 교회를 어떻게 세우고 목회의 돌파구를 무엇으로 해야 할 지 심각한 상황”이라고 진단하며 “교회 컨퍼런스를 통해 코로나 팬데믹 교회 세움에 대한 현 상황분석과 대응, 미래 교회의 목회와 전략을 제시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목사, 목회자(선교사, 사모, 교회 리더, 신학생)를 대상으로 하는 이번 컨퍼런스가 큰 힘이 될 것을 확신하며 2021년 목회계획 컨퍼런스의 적극적 참여를 기대한다”고 했다.

컨퍼런스 등록은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등록비는 2만 원(교재별도 환불불가)이다.

문의 및 신청 : 031-896-1725, www.21cifm.com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