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담중앙교회
정부의 비대면예배 방침 이후 봉담중앙교회가 본성전 주차장에서 예배를 드려왔다 ©봉담중앙교회

경기도 화성시 봉담중앙교회(당임 이선 목사)가 정부의 비대면 예배 방침에 따라 주일예배를 ‘드라이브 인 워십(Drive-in worship)’으로 전환하여 드리고 있다.

봉담중앙교회는 8월 23일 주일예배를 시작으로 교회 본성전 주차장을 이용한 '드라이브 인 워십'으로 전환하여 예배를 드려왔다.

기존 예배 시간을 조금 변경한 ‘주일 8시, 11시 30분, 14시 30분’에 성도들은 이전에 교회에서 예배드리는 것과 동일하게 준비해 집을 나온 뒤, 교회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고 강단을 쳐다보며 지정된 라디오 주파수에 맞춰 설교 말씀을 들으며 예배를 드릴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몸이 불편하거나 차량이 없는 성도들을 위해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예배를 생중계해 예배를 드릴 수 있도록 했다.

 

봉담중앙교회 이선 목사
봉담중앙교회 이선 목사 ©봉담중앙교회

봉담중앙교회 당회장 이선 목사는 “교회의 사명 중 하나는 예배이며, 우리는 늘 하나님을 예배해야 한다”라며 “온 성도들과 국민들이 전부 어려운 시기를 걸어가고 있는데, 이럴 때일수록 더욱 하나님을 예배하며 나라를 위해 기도하는 교회가 되어야 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봉담중앙교회는 매년 설날과 추석마다 ‘만나 박스’를 제작하여 이웃을 섬겨왔다. 특별히 다가오는 추석 명절에는 70세 이상 어르신들을 섬기며,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기 위해 수백 개의 만나박스를 제작한다고 밝혀왔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