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누리교회
지역사회를 위해 로스앤젤레스(LA) 온누리교회 마련한 온라인 기초체력 향상 프로젝트가 진행중이다
전 국가대표 선수가 이끄는 기초체력 향상 프로젝트가 2기 수강생을 모집한다.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행사를 정기적으로 개최해 오고 있는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온누리교회(담임 이정엽 목사)가 '확찐자 예방 프로젝트'의 연장을 결정하면서 추가 수강생 모집이 가능해 진 것. 2기 수강생들은26일(이하 현지시간)부터 6월 19일까지 4주 동안 매주 화요일과 금요일 오후 5시에 참석해 무료로 운동을 배울 수 있다.

'확진짜 예방 프로젝트'는 가정에서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체력 약화와 체중 증가라는 고민에 빠진 한인들을 위해 개발된 '자기돌봄(Self-care) 온라인 특강'이다. 전 대한민국 국가대표 아이스하키 선수이자 퍼스널 트레이너로 활동하고 있는 박영배 코치가 강사를 맡아 '퍼스널 트레이닝'에 버금가는 시간으로 이끌어 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장소와 시간에 구애를 받지 않고 접속할 수 있다는 장점 덕분에 LA는 물론 시애틀, 필라델피아를 비롯해 한국에서도 참가자들이 접속을 하는 등의 인기를 누렸다. 1기 프로젝트가 진행되는 동안 약 100여명이 접속하여 체력을 단련하고 온라인 상으로 친분을 쌓는 시간을 가졌다.

초등학교 2학년인 딸과 8회 강의에 모두 참석한 송인서 씨(45)는 "코로나 때문에 집에 있으면서 무기력해지고, 아이와도 어떻게 시간을 보내야 할 지 몰라서 고민이었는데 정기적으로 운동 클래스에 참가하니 재미도 있고 성취감도 느낄 수 있었다"면서 "강사께서 자세 교정도 해주고, 질의응답 시간도 있어서 도움을 많이 받았다. 한 달 더 연장된다고 하니 더 많은 사람들이 함께 즐길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행사를 마련한 LA 온누리교회 측은 "1기 행사에 많은 분들이 동참해주셨고, 호응도가 높아서 한 달 더 함께 운동하는 시간을 갖기로 했다. 온라인으로 모이지만 나름의 의미가 있다. 건강과 관계를 회복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강의는 화상회의 플렛폼인 줌(ZOOM)을 사용해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온라인 웹사이트(YuDoGo.com )에서 등록을 하면 이메일로 접속번호를 받을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를 방문하면 얻을 수 있다.

LA 온누리교회는 앞으로도 한인 커뮤니티를 위해 다앙햔 분야의 전문가를 초빙해 지식을 나누는 세미나를 이어갈 계획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