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박성민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권선주)은 15일 서울 송파구 한국인터넷진흥원 본원에서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백기승), 소프트웨어공제조합(이사장 석창규)과 핀테크 창업기업 및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개 기관은 IBK 핀테크 DREAM 공모전 수상기업과 IBK 핀테크 DREAM 지원센터를 통해 발굴된 기업을 대상으로 공동심사를 진행해 성장유망 기업 3~5개를 연내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기업에 대해 기업은행은 투자와 대출, 컨설팅을 지원하며, 소프트웨어공제조합은 기업은행과 공동 투자를 진행한다. 한국인터넷진흥원은 해당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선발된 기업이 핀테크 분야 대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IBK기업은행